충남 서산서 경북 울진까지 12개 시·군 "횡단철도 조기 추진"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대한토지개발 댓글 0건 조회 33회 작성일 20-07-22 09:28

본문

fcb5bb20db29c496d8ea0551e55e6851_1595377719_4146.jpg


(봉화=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경북 봉화를 비롯한 12개 시·군이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조기 건설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제5회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건설사업 시장·군수 협력체 회의가 21일 봉화군청 회의실에서 열렸다.

이 횡단철도는 서산∼천안∼영주∼봉화∼울진을 잇는 총연장 330km이고 사업비는 4조8천억원에 이른다.

회의에는 영주시, 천안시, 봉화군 등 12개 자치단체 대표와 담당 공무원이 참석해 횡단철도 건설 추진 경과 등을 점검했다.

이어 중부권 교통 연계성 강화를 비롯한 국토 균형 발전, 유라시아 철도 연결 기반 마련 등을 위해 횡단철도를 조속히 건설하는 데 힘을 쏟기로 했다.


또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 계획에 반영을 촉구하는 12개 시·군 공동 건의문을 작성해 국토교통부 등에 내기로 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동서 횡단철도는 12개 시·군 낙후 지역을 발전하게 할 핵심 사업이다"며 "횡단철도 건설 모든 구간이 국가철도망 계획에 들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00721138300053?input=1195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Move Top